본문 바로가기
Home > 교육뉴스 > 보도/해명자료 > 보도자료
글자크기

보도자료

  • 프린트
  • facebook
  • twitter
  • kakao
  • blog
  • band
보도자료 : ◇부산교육정책에 부산시민 74.2%, ‘만족한다’ 상세 정보
◇부산교육정책에 부산시민 74.2%, ‘만족한다’
작성자 정책기획과 작성일 2020.07.08
○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상황에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부산교육정책에 대해 부산시민 74% 이상이 만족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지난 5~6월 2개월에 걸쳐 교육정책 및 코로나19 대응에 관한 ‘2020년 제1차 부산교육정책 정기여론조사’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 이 조사는 여론조사전문업체 ㈜써던포스트에 의뢰하여 부산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6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조사와 학생·학부모·교사를 대상으로 집단심층면접조사로 이뤄졌다.

○ 전화면접조사 결과 부산교육정책 만족도 질문에서 74.2%가‘만족한다’고 응답했으며, 14.6%는 ‘불만족’으로, 11.3%는 ‘모름(무응답)’으로 답했다.

이는 이번 조사에 앞서 실시했던 지난 2019년 제4차 정기여론조사 시 만족도 66.4%에 비해 8%P가량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이다. 부산시교육청이 코로나19 상황을 겪으면서 선제적으로 대응한 점 등이 상승 원인으로 분석된다.

부산교육정책 비전 및 방향성에 대한 공감도 질문에서는 74.4%가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비공감’은 16.4%에 그쳤다.

부산시민들은 부산시교육청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해서도 ‘만족’ 80%, ‘불만족’ 10.2%, ‘모름(무응답)’9.8%로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원격수업의 적절성에 관한 질문에서는 절반이 넘는 56.8%가 ‘적절하다’고 답했다.

원격수업 후 발생한 애로사항 질문에선 38.7%가 ‘자녀의 학업성취도 하락 우려’를, 17.2%가 ‘교사와의 소통 어려움’을 들었다.

현재 고3 학생들에게 가장 필요한 사항에 대한 질문에서 31.6%가 ‘학생 맞춤형 컨설팅’을, 22.2.%가 온․오프라인 대입상담 네트워크 강화를, 16.1%가 입시 설명회 개최를 원했다.

○ 대면조사방식인 집단심층면접조사에서는 교사·학부모 모두 코로나19 상황에서 부산시교육청의 대응은 대체로 신속하고 적절했다고 응답했다.

다만, 원격수업 등에 따른 학생들의 정보 노출과 교내 감염병 확산에 대해 우려감을 나타냈다.

특히, 교사들은 수업과 생활지도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행정업무 경감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제시했다.

○ 김석준 교육감은 “부산교육의 변화와 개혁을 위해 추진한 여러 정책들이 교육가족과 시민으로부터 높은 신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교육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현장 중심의 교육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 이번 정기여론조사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 ±2.45%p, 응답률은 5.6%이다.

부산시교육청은 교육가족과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교육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해마다 전화면접조사 4차례와 집단심층면접조사 2차례를 실시하고 있다.


<붙임> 부산교육정책 정기 여론(전화면접)조사 결과 1부.
첨부파일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