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교육뉴스 > 보도/해명자료 > 해명자료
글자크기

해명자료

  • 프린트
  • facebook
  • twitter
  • kakao
  • blog
  • band
해명자료 : 교육실무직원 전보관련 노조측 주장에 대한 사실관계 상세 정보
교육실무직원 전보관련 노조측 주장에 대한 사실관계
작성자 행정관리과 작성일 2016.08.10
○ 부산광역시교육청은 일부 교육실무직원 전보와 관련, 노조 측의 교육청 점거농성과 허위사실 유포 등 불법행위에 대해 심히 우려를 표합니다.
○ 특히, 노조 측이 농성과정에서 “부산시교육청이 노조 측과 아무런 협의도 없이 일방적 강제적으로 전보를 진행하고 있다”는 등 허위사실을 인터넷과 SNS, 언론 등을 통해 광범위하게 유포하고 있으나 이는 사실과 다름을 밝혀둡니다.
○ 부산시교육청은 지난 2014년 7월 김석준 교육감 출범 이후 학교비정규직의 고용안정과 처우개선 등을 위해 부단히 노력해 왔습니다.
   전보와 관련해서는 교육감 취임 이후 지금까지 수십 차례에 걸쳐 노사협의와 면담, 공문을 통한 의견조회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왔습니다. 특히, 올해 6월 3일에는 ‘교육실무직원 인사(전보)정책 토론회’를 개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려고 했으나 노조 측의 시위로 무산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2년여에 걸쳐 여러 절차를 거쳤는데도 노조 측이 이제 와서 자신들과 협의도 없이 일방적으로 전보를 추진한다고 교육청을 맹비난하는 것은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주장입니다.
○ 부산시교육청은 교육가족과 부산시민, 언론 등의 올바른 상황판단과 정확한 보도를 위해 아래 첨부자료를 통해 사실관계를 알려드립니다.
○ 한편, 오는 9월 1일자 정기 전보대상은 부산지역 전체 54개 직종 1만96명의 교육실무직원 가운데 교무, 과학, 전산업무를 주로 하는 476명입니다. 이들은 모두 고용안정을 확보한 무기계약직이고, 현 소속 학교에 10년 이상 장기 근무자입니다.
   이들 교육실무직원의 전보는 결원학교 인력 재배치와 순환근무를 통한 업무효율 향상, 원거리 출퇴근으로 인한 교육실무직원의 고충 해소, 학교업무 정상화 등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임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리오니 참고하여 주셨으면 합니다.
#첨부 : 교육실무직원 전보 관련 근거 및 협의 경과
첨부파일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