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교육뉴스 > 보도/해명자료 > 보도자료
글자크기

보도자료

  • 프린트
  • facebook
  • twitter
  • kakao
  • blog
  • band
보도자료 : ◇ 부산교육청, 부패방지 시책평가 2년 연속 1등급 달성 상세 정보
◇ 부산교육청, 부패방지 시책평가 2년 연속 1등급 달성
작성자 감사관실 작성일 2018.02.13
○ 부산광역시교육청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2017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등급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 이번 평가 결과는 부산시교육청이 지난해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한데 이어 거둔 성과로서 부산교육의 청렴도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해 주고 있다.

이러한 우수한 성적은 교육가족 모두가 청렴한 부산교육을 실현하기 위한 적극적인 인식전환으로 청렴문화를 확산시키고 청렴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제도들을 선제적으로 개선한 노력의 결과로 풀이된다.

○ 시교육청은 지난 1년간 청렴도 향상과 청탁금지법 안착을 위해 사례중심 청탁금지법 연수, 정책고객과의 협력네트워크 구축, 고위공직자 청렴 솔선수범 및 교육 실시, 현장 공감형 기획 홍보 등을 통해 청렴실천의지를 강화하고 부패방지 시책 활동을 펼쳤다.

○ 부산교육청은 이번 7개 평가부문 중 청렴 생태계 조성, 부패위험 제거 개선, 청렴문화 정착, 반부패 수범사례 확산, 부패방지 제도 운영 등 5개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 가운데 부패위험 제거 부문 중 부패취약분야 자율적 제도개선 노력에 대한 정성평가에서는 ‘불량식재로 공급업체 영구퇴출로 안전한 학교급식 구현’ 정책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불량식재료 공급업체 퇴출을 위해 교육청 자체적으로 ‘식재료 공급업체 점검단’을 전국 최초로 구성·운영하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부산시, 부산식약청, 부산지방경찰청 등 유관기관과의 합동점검을 통해 300개가 넘는 불량업체를 퇴출시키는 성과를 냈다.

이와 함께, 학교급식 업체를 관리·감독할 수 있도록 ‘학교급식 특별사법경찰제도 도입’을 위한 법률 개정을 교육부에 요청하는 등 제도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한 것이 좋은 평가로 이어졌다.

○ 이일권 감사관은 “지난해 종합청렴도 1위 달성에 이어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도 2년 연속 1등급을 기록하는 등 잇따라 좋은 성과를 거뒀다”며 “이러한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부패 취약분야의 지속적인 제도 개선과 자정활동을 통해 더욱 청렴한 부산교육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국민권인위원회에서 공공기관의 부패방지 노력 정도를 평가하는 것이다. 이번 평가는 2016년 11월부터 2017년 10월까지 1년간 기간으로 261개 기관을 대상으로 반부패 추진계획 수립, 청렴 생태계 조성, 부패위험 제거 개선, 청렴문화 정착, 청렴개선 효과, 반부패 수범사례 확산, 부패방지 제도 운영 등 7개 부문에 대해 실시한 것이다.
첨부파일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