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교육뉴스 > 부산교육영상 > 부산교육은 지금
글자크기

부산교육은 지금

  • 프린트
  • facebook
  • twitter
  • kakao
  • blog
  • band


※ 3G/4G환경에서는 동영상을 재생하실 경우 데이터 요금이 발생하실 수 있습니다.
게시물 상세 정보
제548회 부산교육뉴스 <함께 만든 행복한 학교>

ANA> "별이 빛나는 교실~~ DJ 현입니다.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그리고 스승의 날.. 사랑과 감사의 달, 5월도 이제 곧 추억이 되겠죠. 함께 할 수 있어서 더 좋았던 5월입니다. 5월의 끝자락에 보내드리는 부산교육의 행복한 사연들.... 먼저 구포중학교에서 보내온 소식부터 띄워드립니다. 사연~~ 스타트~


정책공감 “함께 만든 행복한 학교” - 구포중, 스토리가 있는 별별공간 만들기

NA> (내레이션 학부모 이현정) 여기가 어딘지 아세요? 느낌있죠? 인테리어, 살아있구요. <종 치는 소리> 어? 종소리가... 여기가 어디일까요? 학교 안 카페도 신기한데, 엄마랑 선생님이랑 같이 만들었다니 더 놀랍죠?

NA> 자!~ 이곳은 구포중학교입니다. 학교 공간을 학생과 학부모, 선생님이 모여서 토론도 하고, 이야기도 만들고, 디자인도 해가면서 다함께 만들었는데요, 교장선생님! 번거롭지 않으셨어요?
NA> 학교에 잘 사용하지 않는 공간들이 있었어요. 그래도 그런 공간을 새롭게 만들려고 하니 이것저것 신경쓸게 많더라고요. 우리학교 별별공간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한번 살펴볼까요? 먼저, 학생과 학부모가 참여하는 사업추진위원회를 구성해서 디자인 워크숍을 열었는데요, 공간의 디자인 방향을 정하고 각자 원하는 디자인을 구상해서 자유롭게 토론하는 방식입니다. “공론화 과정”을 거치는 거죠. 실제로, 3학년 학생이 구상한 디자인이 그대로 지금의 학생자율카페 <이야기나무>가 되었습니다.

NA> <이야기나무>는 원래 교실 절반 정도의 공간에 창고처럼 사용하던 공간이었는데요. (before & after) 짜잔~ 이렇게 바뀌었습니다. 예. 같은 공간 맞습니다! 쉬는 시간이나 점심시간에는 학생들의 휴식공간으로, 독서수업이나 보드게임 등 학생들의 다양한 문화체험 공간으로.... 1석 2조? 아니 1석 3조? 라고 해야 될까요?
여기는 또 다른 별별공간인 학생문화갤러리 <상상나래>입니다. 이곳 역시 있는지 없는지도 모를 정도의 공간이었는데요. 별별공간 프로젝트를 통해 소규모 갤러리로 새롭게 단장했습니다. 학생들의 작품 전시 뿐만 아니라 지역에 맞는 다양한 전시행사도 열립니다. 프로젝트에 적극 참여해주신 모든 분이 만족해하는 부분입니다.

NA> 토의/토론 수업도 가능한 <별하>는 별별공간 중에서도 가장 큰 규모인데요, 책상을 붙여 만든 즉흥적인 토론실이 아닌 원탁형 구조로 한 눈에 봐도 민주주의가 샘솟는 디자인입니다.

NA> “학교가 변하고 있습니다.” “학생들이 직접 참여하고,” “학부모가 적극 응원하고,” “선생님이 함께 만듭니다.” 별별공간에서, 모두가 행복하고, 모두가 조금씩 성장하는 즐거운 경험! 이제, 여러분 차례입니다!


#. 브릿지멘트1
ANA> 네~ 이제 제 차례입니다.(웃음) 멋진 첫 사연, 감사합니다. 역시 직접 참여하면 보람도, 성취감도 큰 것 같습니다. 행복감도 더 커지겠죠? 북부교육지원청에서 온 사연도 ‘행복한 참여’에 대한 이야기네요.


교육 소식 1 대학생 교육활동 지원단

NA> 안녕하세요. 저는 동서대 경찰행정학과 김단비라고 합니다. 오늘은 제가 활동할 ‘YES!북부’ 오리엔테이션이 있는 날입니다. 아! 먼저 YES!북부를 소개할게요. ‘YES’는 ‘Young Educational Supporters'의 줄임말이구요, 북부교육지원청과 동서대가 연계해서 만든 대학생 교육활동 지원단입니다. 학교가 요청하면 YES!라고 응답하며 지원하겠다는 북부교육지원청의 의지가 담겨있기도 합니다.

NA> 저희들은 북부교육지원청 관내의 학교에서 다양한 지원 활동을 하게 되는데요. 교육활동과 행사를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 공헌 활동도 하고 학교현장의 실무 경험도 쌓을 수 있어서 기대가 됩니다.

NA>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활동 내용을 배우고, 주의사항을 꼼꼼하게 챙기면 현장에서의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NA> 북부교육지원청이 저희 대학생 지원단을 든든하게 지원해주시고, 우리가 다시 학교를 지원하는 아름다운 시스템! 많이 기대해 주세요~


#. 브릿지멘트2

ANA> 이번에는 해운대구 송정에서 온 어느 아버님의 사연입니다. 제가 미리 읽어봤는데, 정말 자녀에 대한 사랑과 지역 사회에 대한 관심이 대단한 아버님이신 것 같네요.

교육 소식 2 지역사회와 연계한 과학해양탐구활동, 송정초

AN> 안녕하세요. 저는 송정초등학교에 다니는 수민이의 아빠입니다. 며칠 전 제가 활동하는 송정동 청년회가 송정초등학교 학생들에게 송정천을 체험하게 하고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 이야기를 전하고 싶습니다.

NA> 송정천은 학교와 집 가까이에 있지만 송정해수욕장에 가려서 사람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곳입니다. 그래서, 아이들에게 우리가 살고 있는 동네의 자연환경이 얼마나 귀중한지를 알리고 싶었습니다.

NA> 이번 행사를 위해 며칠 전부터 지역 청년들과 송정초에 다니는 자녀가 있는 아버지들이 징검다리에 안전판을 설치하고 줄을 연결해서 아이들이 안전하게 송정천을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습니다. 힘든 것도 있었지만 체험하는 날 조개를 잡고 기뻐하는 아이들 웃음소리에, 참여한 모든 사람이 아빠미소로 화답했습니다.


#. 브릿지멘트3

ANA> 바람이 많이 부는 날씨였지만 우리 친구들 아주 씩씩하고 행복한 모습이었다네요. 다음 소식은 메일로 보내주신 사연이네요.

교육 소식 3 메이커와 함께하는 다중언어 체험의 날, 명륜초

NA> 올라~ 니하오~ 신짜오~ 안녕하세요~ 저는 명륜초등학교에 다니는 조성빈입니다.물론 우리 학교는 대한민국 부산에 있습니다. 저는 우리 학교 다중언어 체험의 날을 소개하고 싶습니다. 다중언어 체험의 날은 전교생이 다른 나라의 언어와 문화를 체험하는 날인데요, 단순히 언어만 배우는 것이 아니라 그 나라의 전통 음식이나 공예품을 만들어보는 메이커 교육과 함께 진행하고 있답니다.

NA> 저는 스페인 교실에 참여했는데요. 간단한 스페인 회화를 배우고 스페인 전통음식인 ‘타파스’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타파스’는 한 입 크기의 음식을 이쑤시개에 꽂아 먹는 음식인데요, 스페인어로 ‘타파스’는 ‘덮다’, ‘가리다’의 뜻이라네요. 제 친구는 중국의 전통가면극인 변검술을 보고, 전통 풍등 만들기를 했대요. 또 다른 친구는 베트남 국민장난감인 ‘쭈온쭈온’을 만들었답니다.

NA> 처음 해보는 외국 문화체험이지만 모두 신기하고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특히 메이커 교육과 함께 진행해서 우리가 생각하는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마음껏 발휘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습니다.


#. 브릿지멘트4

ANA> 맞습니다. 세계가 지구촌으로 하나가 되어가고 있습니다. 영어뿐만 아니라 다른 외국어로 간단한 의사소통을 할 수 있다면 너무 좋겠네요. 이 분위기를 몰아 다음 사연은 영어로 소개할게요. Next Story, Start~~

교육 소식 4 "새로운 학교, 행복한 우리!” - 연포초

NA> 우리 학교 소식을 전하게 되어 기쁩니다. 저는 연포초등학교에서 아이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무슨 소식이냐고요? 오늘은 우리 연포초등학교가 이전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이전식이 열리는 날입니다. 이전식과 어울림 한마당을 함께 열어 축제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습니다.

NA> 이전을 축하하기 위해 많은 분들이 오셨는데요.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신 학부모님들, 너무 감사합니다. 지원을 아끼지 않으신 부산시교육청과 남구청 관계자 분들, 지역사회 각 단체에도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작은 보답으로, 우리 유치원생들과 1학년 학생들이 펼친 댄스 축하공연은 잔잔한 웃음을 선사했답니다.

NA> 또 하나의 기쁜 소식이 있습니다. 학교 1층에 연포초병설유치원도 함께 문을 열었습니다. 예쁜 교실과 자료실, 활동실, 종일반까지 갖춘 포근한 유치원이랍니다.

NA> 더 새로워진 연포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에서 끼와 열정이 가득한 아이들로 자랄 수 있도록 잘 지도하겠습니다.


영상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 스승의 날 -

ST/ANA> 네~~ 우리 학생들 사랑스러운 모습. 너무 보기 좋습니다. 선생님들도 행복하시죠? 김보경의 <청개구리>라는 노래의 가사가 생각나네요. “언젠가 사랑을 싣고 그리워서 찾아 갈 땐 그때처럼 늘 안아줘요. 사랑하는 나의 선생님“ 마지막으로 이 노래 띄워 보내드리면서 별이 빛나는 교실 문을 닫습니다.

용량 : 체크중..

정책공감 “함께 만든 행복한 학교” - 구포중, 스토리가 있는 별별공간 만들기
교육소식 1. 대학생 교육활동 지원단 , 북부교육지원청
교육소식 2. 지역사회와 연계한 과학해양탐구활동, 송정초등학교
교육소식 3. 메이커와 함께하는 다중언어 체험의 날, 명륜초등학교
교육소식 4. 새로운 학교, 행복한 우리!, 연포초등학교
영상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 스승의 날